펜션갤러리

그리움이라 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펜션지기 작성일12-04-23 00:41 조회1,627회 댓글0건

본문

그리움이라했다


기억해 내지 않아도
누군가가 눈앞에 아른거리는 것이...

그래서, 내가 그 사람 때문에 아무 일도
하지 못하는 것이 그리움이라 했다

눈물이라 했다
그대를 그려보는 순간
어디를 보아도 금새 눈이
한 곳으로 고정되는..

그리고...
볼을 타고 흘러내리는, 짠 내 나는 것이
눈물이라 했다

애절함이라 했다
눈물과 그리움만으로
밤을 지새는 것, 그래서..

날마다 빨간 눈을 비비며 일어나야
하는 것이 애절함이라 했다

몹쓸병이라 했다
사랑이란 놈은 방금
배웅하고 돌아와서도 그를
보고프게 만드는 참을성 없는 놈이라 했다

그래서 사랑이란 놈은 그 한 사람을
애타게 기다리게 만드는
몹쓸 놈이라 했다

행복이라 했다
누군가를 그리워하고,
그 이름을 불러보고, 또
눈물짓고 설레이는것..

그래서...
순간순간 누군가를 간절히 소망하고 있다는 것이
살아있는 행복이라 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2017 섬인섬펜션
홈페이지제작 :